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병원 소식

세계적인 학술지 SCI(E)논문 등재와 매년 대학병원에서도 하기 힘든
의료인 대상으로 하는 공개수술시연(Live surgery)은
관절하면 한미병원을 찾는 이유입니다.

언론 보도

최고의 의료시스템과 최상의 서비스로 고객만족에 최선을 다합니다.

조회 수 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초음파로 오십견 완화·치료…시술때 통증 거의 없어”

 

L20190402_010200751490001i2.jpg

핌스(PIMS) 시술은 굳어진 어깨를 근육 내 자극과 증식치료를 같이 해 정상적으로 운동하게 만드는 치료법이다.

 

인간의 평균 수명이 늘어나 노인 인구가 많아지면서 퇴행성 질환도 많이 생기고 있다.

이런 노인성 질환 중에 많은 사람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어깨 질환에 대해 살펴보자. 보통 어깨가 아프면 그냥 ‘오십견’이 왔다고 생각한다. 보통 오십견이라고 불리는 어깨통증은 어깨를 감싸고 있는 관절낭에 유착 및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어깨에 심한 통증이 나타나고 어깨의 운동 범위가 좁아지는 증상이 있다.

대부분은 오십견 치료를 위해 주사를 맞는 등 약물치료를 받거나 운동치료를 병행한다. 이런 치료를 통해서도 통증이나 기능이 개선되지 않으면 보통 자기공명영상법(MRI) 검사를 하고 수술까지 진행한다.

 

 

근육 자극하고 인대도 강화 정상운동 가능하도록 해
수면·부분마취로 안전하게 진행…환자 만족도 높아
동반질환 있어도 입원기간 짧아 비용부담 크게 줄여

 

 

 

M20190402_010200751490001i1.jpg

대구 한미병원 최재혁 척추·관절 비수술센터장

 

 

하지만 어깨 질환을 치료하는 방법은 제한적이다. 통증이 심하게 느껴지는 환자라도 회전근개가 파열되지 않는 이상 근본적인 치료법인 수술을 시행하지 않는 편이다. 증상 경감을 위해 물리치료, 주사치료 등 보조적인 방법을 주로 쓴다.

하지만 보조적인 치료로는 해결이 안 되고, 수술까진 필요 없는 환자에게 적합한 치료법이 있다. 어깨를 비수술적으로 치료하는 방법인 ‘핌스(PIMS)’가 그것이다.

핌스(PIMS)는 증식치료라 불리는 프롤로테라피(Prolotherapy)와 근육 내 자극치료(FIMS)가 결합한 치료 요법의 합친 말이다. ‘Prolo~’는 인대강화 치료(증식치료)를 말하는 것이고, ‘FIMS’는 기능적 근육 내 자극 치료를 의미한다. 즉 굳어진 어깨를 근육 내 자극과 증식치료를 같이 해 정상적으로 운동하게 만드는 치료라는 뜻이다.

핌스는 어깨에 통증이 있고, 어깨 운동에 제한이 있으면서 MRI상 회전근개의 완전한 파열이 아닌 경우에 적용할 수 있다. 여기에 해당하는 어깨 질환에는 앞서 언급한 오십견을 대표적인 예를 들 수 있다. 오십견 증상은 흔히 나이 오십대에 걸리는 어깨질환이라고 알고 있다. 오십견의 의학적 용어는 ‘동결견’으로 어깨가 굳어버린 경우가 핌스치료에 대표적인 적응증이다. 즉 어깨운동 제한이 있는 어깨 질환일 때 할 수 있는 비수술적인 치료라고 생각하면 된다.

어깨 수술은 일단 하면 수술 이후 입원기간도 최소 1주일 정도 걸리고, 수술 후 재활치료 기간도 한 달에서 많게는 2년 정도 걸린다. 그렇게 재활 치료 기간이 끝날 무렵에는 반대쪽 어깨가 통증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어깨 핌스는 주로 외래 중심으로 진행하나 다른 동반 질환이 있는 경우 등에는 입원기간이 1박2일 정도여서 환자의 입원부담을 크게 줄여 준다.

어깨 운동 제한은 앞서 언급한 회전근개손상도 있지만 단순한 회전근개염증도 원인으로 꼽힌다. 즉 어깨에 단순 염증이 있어도 운동이 제한된다는 말이다. 과거에는 단순한 회전근개 염증이라도 수술을 시행하는 경우가 있었다.

또 다른 어깨 운동에 제한을 일으키는 이유로 석회성 건염이 있다. 석회성 건염은 회전근개 질환과는 다르게 진단은 단순 X레이만으로 진단할 수 있지만 치료법은 어려움이 있다. 주사치료로 통증을 효과적으로 경감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또 석회를 없애기 위해 체외충격파도 시행하기도 했지만 체외충격파로 치료받는 동안 환자들이 통증을 호소하고, 치료효과도 없는 경우가 많아 결국 수술적 치료법인 내시경적 수술로 직접 석회를 제거해야만 했다.

하지만 석회성 건염을 핌스를 통해 치료하게 되면 시술하는 동안 통증없이 석회를 제거할 수 있다. 그 이유는 핌스시술의 모든 과정은 수면 마취와 부분마취 하에 시행하기 때문이다. 부분 마취로 진행하기 때문에 환자가 고혈압·당뇨·심장질환과 같은 기저질환이 있어도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다. 또 시술하는 동안 통증이 거의 없기 때문에 대부분의 환자들이 느끼는 만족도가 크다.

핌스의 모든 과정은 초음파로 진행돼 실시간으로 어깨 주위의 인대와 근육, 어깨 관절도 자세히 진단해 치료할 수 있다. 초음파 상에는 석회성 건염이 잘 보이기 때문에 특수한 바늘로 석회를 제거하는 치료도 같이 진행할 수 있다.

핌스치료는 인대 강화 치료를 같이 시행해 퇴행성으로 변화된 인대를 강화시키고 더 나빠지는 것을 막을 수도 있다. 통증 치료와 근본적인 인대 강화 치료를 같이 한다. 또한 퇴원 전에 보조적인 재활 치료를 시행하고 교육시켜 일상에서 자가적인 치료가 가능하도록 도와 주고 있다.

한미병원 최재혁 척추·관절 비수술센터장

 

기사원문보기 http://www.yeongnam.com/mnews/newsview.do?mode=newsView&newskey=20190402.010200751490001

 

?

  1. [전문의에게 듣는다] 어깨 핌스 시술

    “초음파로 오십견 완화·치료…시술때 통증 거의 없어” 핌스(PIMS) 시술은 굳어진 어깨를 근육 내 자극과 증식치료를 같이 해 정상적으로 운동하게 만드는 치료법이다. 인간의 평균 수명이 늘어나 노인 인구가 많아지면서 퇴행성 질환도 많이 생기고 있다. 이런 노인성 질환 중에 많은 사람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어깨 질환에 대해 살펴보자. 보통 어깨가 아프면 그냥 ‘오십견’이 왔다고 생각한다. 보통 오십견이라고 불리는 어깨통증은 어깨를 감싸고 있는 관절낭에 유착 및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어깨에 심한 통증이 나타나고 어깨의 운동 범위가 좁아지는 증상이 있다. 대부분은 오십견 치료를 위해 주사를 맞는 등 약물치료를 받거나 운동치료를 병행한다....
    Date2019.04.03 By한미병원
    Read More
  2. 한미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하철웅 원장님 "TBC건강365" 방송출연

    무릎 관절염의 최신 치료에 대한 상세한 내용으로 진행하십니다. 많은 시청 바랍니다.
    Date2018.11.08 By한미병원
    Read More
  3. [매일신문] 무릎 관절염의 '줄기세포' 치료의 선두 주자…한미병원

    [원문보기] http://news.imaeil.com/NewestAll/2018072514053510885 대구시 달서구 성서지구 이곡동에 위치한 한미병원(병원장 신홍관)은 무릎 퇴행성 관절염 치료에 있어서 탁월한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줄기세포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 및 학회 활동으로 2017년 및 2018년 7월 현재 대구경북에서 무릎 관절염에 대한 제대혈 줄기세포를 가장 많이 시술한 병원으로 선정되어 전국적인 명성을 얻었다. 무릎 관절염 등으로 인해 손상된 연골을 치료하는 방법으로는 비수술적 방법과 수술적 방법이 있다. 비수술적 방법은 연골 주사 등의 여러 주사요법이나 약물 치료, 물리 치료를 시행할 수 있고, 수술적 방법으로는 가장 흔한 방법이 관절내시경을 이용한 치료이다. 신홍관 병원장은 이러한 관절경...
    Date2018.07.25 By한미병원
    Read More
  4. [전문의에게 듣는다] 한미병원 무릎 관절염 ‘줄기세포 치료’

    원문보기] http://www.yeongnam.com/mnews/newsview.do?mode=newsView&newskey=20180508.010200745320001 줄기세포 이식해 손상 연골 재생…복지부 공인 치료법 1회 시술로 마무리…나이제한 없고 부작용 적어 관절내시경 사용땐 수술 흉터 작고 재활도 빨라 나이·연골상태 등 고려 알맞은 수술법 결정해야 최근 건강을 위해 운동을 시작했던 최영신씨(57·가명)는 등산을 하다 무릎이 뻐근하고 붓기까지 발생해 병원을 찾았다. 검사를 통해 연골이 손상됐다는 말을 듣고는 수술 여부를 놓고 고민에 빠졌다. 이처럼 본격적인 야외 활동 시즌을 맞아 무리 한 운동이나 활동으로 관절에 무리가 가 병원을 찾는 중년들이 늘고 있다. 무릎 관절은 경골과 대퇴골로 이뤄지며,...
    Date2018.05.08 By한미병원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